언론에서 본 EMI

Extra Form

글: 이순석 ETRI 커뮤니케이션전략부장

 

ETRI(한국전자통신연구원·원장 이상훈)에서는 일주일에 한 번 자발적 학습 커뮤니티인 새통사(새로운 통찰을 생각하는 사람들)가 열립니다. ETRI 연구자들이 일반 국민과 선후배 연구자들을 대상으로 새로운 디지털혁명에 과감하게 도전하는 기술들을 탐색하고 고민해 주제발표하는 자리입니다. 새통사에서 나온 이야기들을 가감없이 전달드리고자 참가자들이 직접 정리한 내용을 공유합니다. 미래 우리에게 다가올 새로운 기술은 무엇이며, 이를 대비하는 연구원들의 자세와 각오는 어떠한지 글로 만나보세요. [편집자주]

이번 114차 새통사 모임은 정말 특별한 분을 모셨다. 한국사람들이라면 껌뻑 죽는 학벌(Yale-동경대-Harvard)을 가진 미국사람 (Emanuel Yi Pastreich)이자 한국사람인 경희대 이만열 교수다.

한국사람보다 한국의 저력을 더 잘 알고, 우리보다 우리의 문제를 더 심층적으로 안다. '인생은 속도가 아니라 방향이다'라는 책으로 한국사람들에게 왜, 빨리빨리 사십니까라며 용감하게 질문을 던져준다. 우리에게 왜, 어떻게 살아야 할 것인가라는 사유의 시간으로 이끌어 주는 아직은 이방인인 이만열 교수는 바로 행동하는 꽉찬 지성인 자체이지 않나 하는 느낌을 강하게 받았다.

소고기 1 Kg를 생산하기 위해서 곡물 7 Kg를 소비해야 한다는 사실을 접하고 곧 바로 채식주의자를 실천하는 모습에서, 우리가 부족한 것이 무엇인가를 무언으로 웅변해주는 가냘프지만 강인한 지성인을 바로 곁에 만날 수 있다는 것은 우리에겐 행운이다.
 
이 교수는 10년전 녹색지구 건설이라는 꿈을 안고 과학도시 대전에 정착했다. 그러나 인문적 이슈는 그저 책 속의 이야기처럼 취급되고, 머리 상념에 지나지는 않는 특이한(?) 대덕의 문화 때문에, 다시 서울로 올라갈 수 밖에 없었다. 대덕특구의 과학과 기술을 고민하는 연구자들은 무엇을 위하여 사는가라는 치열한 반성의 시간이 필요함을 절실히 깨닫는 시간이었다.

지난 113차에서 곽상수 박사의 연구자라면 지속가능성을 논하고 실천할 수 있어야 한다는 강한 주문이 채 잊혀지기 전에, 이만열 교수가 다시 한번 지성인이 갖추어야 할 것, 지성인이 실천해야 할 것들에 대한 주문이 우리들의 머리 속에 기억으로 자리잡히는 것을 몸으로 느낄 수 있는 시간이었다.

이제 대외피질 저편에 자리잡은 조그만 기억 하나가 나 자신, 우리 자신들을 조금씩 변화시켜 나갈 것이라는 생각이 든다. 횟수를 거듭하는 새통사에 참여 하시는 분들이 시작할 때와는 전혀 다른 자세를 가지는 것을 보면서 자연스럽게 그런 희망을 가질 수 있게 된 것 같다.
 
3년이라는 시간동안 100회를 거쳐온 새통사 모임이 있는 하루는 일상을 벗어나 특이한 날임에 분명해 보인다. 나와 다른 생각, 다른 관심을 가진, 나와는 다른 환경에서 살고 있는 사람들과 최소한 3시간에서 6시간 가까이를 함께 하는 것은 눈에 보이지 않는 기억을 만든다. 그 기억이 감각신호에 대한 나의 반응을 다르게 하며 조금씩 변하고 그 변화가 다시 새로운 기억으로 되먹임되는 과정을 거치면서, 새통사에 참여하는 많은 사람들이 변한 것은 우선 남의 이야기를 먼저 듣게 되었다. 아직까지 가야 할 길이 멀게는 느껴지긴 하지만, 이것만 해도 많은 변화가 일어난 것이지 싶다...
 
본문이어보기 >>
 

  1. 공항에서 노트 구매하기

    인천 국제공항에서 비행기가 출발하기 전에 약간의 시간 여유가 있었기에 나는 책 원고에 사용할 몇 가지 아이디어를 기록할 수 있도록 노트와 펜을 사기 위해 돌아다녔다. 그러나 노트와 펜을 판매하는 곳을 쉽게 찾을 수 없었다. 내가 직면한 것은 유명 디...
    Date2018.08.16 Byemi
    Read More
  2. 촛불 운동의 지속 차원에서 필요한 공무원 문화의 변화

    내 제자 중에 많은 수가 2년 전 촛불 집회에 참여했고 그들이 생각하는 한국 사회의 변화에 대해 얼마나 분명하게 이야기했는지를 나는 또렷이 기억하고 있다. 그들의 바람대로 정권이 바뀌었고, 그들 대부분은 졸업했지만 그들 세대에게 희망을 줄 수 있는 경...
    Date2018.08.15 Byemi
    Read More
  3. 정치사상, 행정 및 한반도의 미래에 관한 남북한간 대화 구축

    대부분의 사람들은 남북한 간의 이데올로기적 분열이 너무 크기 때문에 정치 이데올로기나 통치방식에 대한 논의는 분열을 조장할 수 있음으로 의도적으로 이를 피해야 한다고 생각해왔다. 대신에 무역과 투자 같은 중립적인 문제에 초점을 맞추어야 한다고 생...
    Date2018.08.15 Byemi
    Read More
  4. 남북정상회담 즈음에 생각하는 한반도의 ‘안보’문제

    마침내 주류 언론도 남북대화가 그리고 이어서 기적적으로 이루어질 북미대화가 세상을 하루아침에 바꾸지는 않을 것이란 점을 받아들이기 시작했다. 문재인 대통령이나 트럼프 대통령에게 모세처럼 바다를 가르거나 예수처럼 죽은 사람을 일으켜 세울 능력은 ...
    Date2018.08.15 Byemi
    Read More
  5. 국가 운영 시스템의 붕괴 보여준 미세먼지 대책

    한국에서는 지난 10여 년 동안 공공의 문제를 규명하고 해결책을 수립해 이를 효과적으로 구현하는 정부의 능력이 급격히 저하됐다. 공무원의 위상이 격하됐고, 기업으로 권한이 많이 넘어갔다. 정치인이 정부 고위직에 많이 임명되면서 정부 관리들의 권한이 ...
    Date2018.08.15 Byemi
    Read More
  6. 환경대책 마련 못하는 한국정부, 무엇이 문제인가?

    지난 몇 주간 한국인들은 재임 기간 동안 저질렀던 부패로 인해 형사고발에 직면한 이명박 전 대통령과 박근혜 전 대통령의 반응과 관련해 끊임없이 쏟아지는 뉴스들을 접했다. 비록 이들 두 전직 대통령이 그들의 행동에 대한 책임이 있다 하더라도 정치인이...
    Date2018.08.15 Byemi
    Read More
  7. [중앙일보] 임마누엘 칼럼- 한·일, 동중국해 유조선 침몰사고에 함께 대처하라

    (2018.03.02, 중앙일보) [임마누엘 칼럼] 한·일, 동중국해 유조선 침몰사고에 함께 대처하라 지난 1월 동중국해에서 일어난 선박사고는 환경재앙으로 이어질 수 있다. 파나마 선적의 유조선이 중국 화물선 ‘창펑수이징’호와 충돌해 독성 유...
    Date2018.03.07 By관리자
    Read More
  8. SBS CNBC 제정임의 문답쇼 힘 - 대한민국이 모르는 대한민국

    지구경영연구원 이만열 원장(임마누엘 페스트라이쉬 교수)은 지난 3월 1일 SBSCNBC ‘제정임의 문답쇼,힘’ (Human IMpact)에 출연하였다. <방송 보기-클릭>
    Date2018.03.06 By관리자
    Read More
  9. No Image

    [HelloDD]-2018.02.12[새통사 지식공유]한국인만 모르는 자신의 문제

    글: 이순석 ETRI 커뮤니케이션전략부장 ETRI(한국전자통신연구원·원장 이상훈)에서는 일주일에 한 번 자발적 학습 커뮤니티인 새통사(새로운 통찰을 생각하는 사람들)가 열립니다. ETRI 연구자들이 일반 국민과 선후배 연구자들을 대상으로 새로운 디...
    Date2018.02.21 By관리자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